중국공산당뉴스>>종합보도
연변 및 연길 방송사 서울프라이즈상 수상
2007년 11월 26일 09:46 【글자 크게 복원 작게】【메모】【프린트】【창닫기

2007 세계한국어방송인대회가 21일 개막됐다.

올해 13회째로 4일간 열리는 이번 대회에는 중앙아시아 각국과 중국 등 14개국 70개사 100여명의 동포방송사 대표들이 참가한다. 또한 로씨야,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우즈베키스탄의 국영방송사 임원들과 고려말 방송 책임자들도 초청됐다.

올해 행사에서는 “방송저널리즘과 륜리”란 주제의 강연이 마련되며 분과별 세미나에서는 방송과 통신의 융합과 더불어 새롭게 등장하고있는 IPTV, DMB, 디지털라지오 서비스를 소개하고 해외 한국어방송사들의 생존방안을 모색한다.

21일 오후, 개회식 및 서울프라이즈 시상식은 KBS 1TV와 위성채널인 KBS월드를 통해 생방송되였으며 이에 앞서 서울프라이즈 수상작들이 KBS 1TV를 통해 방송된다. 서울프라이즈는 KBS가 해외 한국어방송사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프로그램경연대회이다.

서울프라이즈상을 수상한 중국의 조선말방송사를 보면 TV 부문에서 “해맞이 봄맞이”(연변TV방송,연출 조일권)가 최우수상을 수상했고 라지오부문에서는 “두만강노래에 얽힌 우리 백년”(연변인민방송, 연출 오미란)이 최우수상을, “우리 농촌의 미래는 어디에 있는가”(중국 흑룡강조선어방송,연출 남석준)가 우수상을 수상했으며 “민요의 꿈을 펼쳐가고있는 한 조선족처녀”(연길아리랑방송, 연출 박련희)가 라디오부문 특별상(한국언론재단리사장상)을 수상했다.

  래원: 연변일보 (편집: 김홍화)

관련뉴스:
[본문 프린트]  [편집에게 편지쓰기]  [E-mail추천]
메모구역
주의사항:
1. 중화인민공화국 해당 법률, 법규를 준수하고 온라인 도덕을 존중하며 일체 자신의 행위로 야기된 직접적 혹은 간접적 법률책임을 안아야 한다.
2. 인민넷은 필명과 메모를 관리할 모든 권한을 소유한다.
3. 귀하가 인민넷 메모장에 발표한 언론에 대하여 인민넷은 사이트내에서 전재 또는 인용할 권리가 있다.
4. 인민넷의 관리에 대하여 이의가 있을 경우 메모장 관리자나 인민일보사 네트워크쎈터에 반영할수 있다.
메모 남기기:
서명:
     
48시간 인기뉴스
1호금도 증음권 회견
2“상아 1호” 첫 영상수…
3사회사업 발전 다그쳐 인…
4온가보 륙극문의 오스트랄…
5호금도 하후화 회견
6전국노래자랑 북경예선 시…
7리장춘 강조: 사상문화사…
8중국조선족과학기술사업자협…
9연변 및 연길 방송사 서…
10우리 말 《분렬위험》 바…
추천뉴스
·“상아 1호” 첫 영상수치…
·연변 및 연길 방송사 서울…
·연변주인대 상무위원회 인사…
·연변조선족자치주인민대표대회…
·국가급개발구 5년동안 경제…
·수도공항 3호터미널 주청사…
·“상아 1호”위성 부분적 …
·우리 나라 군함 처음으로 …
·2006년 초요사회 전면건…
·인민권익과 사회공평정의 더…
특집추천
사회주의 조화로운 사회를 구축하자
과학적발전관을 관철하여 조화로운 사회를 구축하자
중국혁명을 위하여 중요한 기여를 한 겨레의 불멸의 력사
  ·홍군포병의 창시인 무정
·장정에서의 력사적순간들
·리완빈 장정코스 계속 이어…

E_mail: korea@peopledaily.com.cn

인민일보사 소개 | 인민넷 소개 | 중국공산당뉴스 소개/련락방식 | 사이트맵
저작권은 인민넷 소유이며 서면허가 없이 어떤 목적을 위해서도 사용할수 없습니다.
Copyright © 1997-2006 by www.people.com.cn. all rights reserved